본문

상세페이지 비쥬얼

당신의 삶과 동행하는 행복파트너

복지정보

성민복지관에서 유익한 복지정보를 알려드립니다.

대전시, 교통약자 특별교통수단 확대 운영

페이지 정보

작성자 성민복지관 작성일 19-07-25 08:44 조회 148회 댓글 0건

본문

 

대전시, 교통약자 특별교통수단 확대 운영

‘사랑콜’ 운전원 20명 추가 투입, ‘나눔콜’ 20대 증차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19-07-24 16:24:40

대전시휠체어 특장차인 ‘사랑콜’ 운전원을 추가 투입하고 임차택시인 ‘나눔콜’을 증차하는 등 특별교통수단을 확대 운영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는 지난 5일 개정된 ‘교통약자의 이동편의 증진법 시행규칙(약칭:교통약자법)’에 따라 특별교통수단 이용자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데 따른 조치다.

개정된 교통약자법 시행규칙에 따르면 특별교통수단 이용대상자는 기존 ‘1~2급 장애인’에서 ‘장애의 정도가 심한 보행상 장애인’으로 변경됐다.

시는 이에 따라 이용대상자가 7000명 정도 증가 할 것으로 보고 교통약자들의 이용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오전·오후 출퇴근시간에 사랑콜 운전원 20명을 추가 투입하고, 나눔콜 20대를 증차 운영할 계획이다.

대전시는 7~8월 운전원 모집절차 등을 거쳐 9월부터 이를 시행할 예정이다.

대전시 문용훈 교통건설국장은 “이용대상자가 늘어나면 배차신청 대기시간이 길어지는 것이 가장 큰 문제여서 이를 해소하기 위해 마련한 조치”라며 “이용대상자 증가추이를 지속적으로 살펴 교통약자들의 이동에 불편함이 없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현재 대전시가 운영 중인 특별교통수단사랑콜 82대, 나눔콜 90대며 1일 평균 이용자는 1300명에 이른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이슬기 기자 (lovelys@ablenews.co.kr)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