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상세페이지 비쥬얼

당신의 삶과 동행하는 행복파트너

복지정보

성민복지관에서 유익한 복지정보를 알려드립니다.

서울시, ‘장애인가족지원센터’ 전 자치구에 개소

페이지 정보

작성자 성민복지관 작성일 21-09-16 14:59 조회 28회 댓글 0건

본문

서울시, ‘장애인가족지원센터’ 전 자치구에 개소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21-09-13 11:39:12
오는 15일 개소하는 양천구 장애인가족지원센터.ⓒ서울시 에이블포토로 보기 오는 15일 개소하는 양천구 장애인가족지원센터.ⓒ서울시
서울시가 장애인가족 지원에 특화된 서울시 장애인가족지원센터’를 25개 전 자치구로 확대한다고 13일 밝혔다.

장애인가족지원센터’는 긴급돌봄부터 심리상담, 역량교육까지 종합지원해 장애인을 가장 가까이서 돌보는 장애인가족의 어려움을 실질적으로 해소하는 기관으로, 오는 15일 양천구에 25번째 센터가 개소한다.

이로써 2017년 전국 최초로 1호 센터(광진구) 개소를 시작으로 1개 광역센터-25개 기초센터 체계를 완성하게 됐다. 전 기초지자체에 ‘장애인가족지원센터’가 설치되는 것은 서울시가 최초다.

서울시는 2017년 5개 센터(광진·동대문·은평·마포·강서)를 시작으로 2018년 6개 센터(성동·도봉·서대문·금천·서초·강남), 2019년 6개 센터(용산·중랑·구로·동작·성북·강동), 2020년 5개 센터(종로·강북·영등포·관악·송파)를 개관했다. 올해는 2~3월 노원구와 중구에 센터가 각각 문을 열었다.

15일 개소 예정인 양천장애인가족지원센터(02-6951-2369)는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개소식 행사를 축소하는 대신, 홍보영상을 제작해 센터 홈페이지, 카카오톡 채널 등에 홍보할 예정이다.

장애인가족지원센터’는 장애인 가족이 겪는 사회적‧심리적 어려움을 덜어주고 장애인 가족의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해 가족별 특성에 맞는 돌봄서비스와 각종 사업을 제공하는 전문 기관이다. 장애인 당사자에게 집중되는 기존 사례관리와 달리, 가족 전체에 통합사례관리를 제공한다.

개별상담을 통해 장애인 가족의 복잡하고 다양한 욕구를 파악한 후 돌봄, 교육, 직업, 의료, 주거 등 필요한 정보를 제공하고, 타 기관과 연계해 다양한 지역사회 서비스를 제공한다.

사각지대에 놓인 위기 장애인가족을 발굴하고 장애인가족의 역량을 높이기 위한 교육도 실시한다. 비슷한 경험을 가진 가족끼리 각종 정보를 나누고 지지역할을 할 수 있도록 가족 간 네트워크 형성도 지원한다.

특히, 25개 자치구별 센터가 제공하는 긴급돌봄서비스는 장애인가족의 양육부담을 덜어주는 데 큰 도움이 되고 있다. 주 돌봄 제공자인 가족에게 긴급한 상황이 발생했을 때 돌봄서비스가 필요하다는 현장의 목소리를 반영한 것으로, 일상돌봄 방학돌봄, 두 가지로 운영 중이다.

25개 기초 장애인가족지원센터를 총괄 지원하는 컨트롤타워인 ‘광역 장애인가족지원센터’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상대적으로 더 큰 위기에 놓인 장애인가족을 위해 이달부터 ‘코로나19 특별사례관리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강선미 서울시 장애인자립지원과장은 “그동안 장애인가족지원센터가 없었던 양천구에 25번째 센터가 개소함으로써 장애인 가족을 돌보느라 삶의 여유를 갖기 힘들었던 장애인 돌봄가족의 부담을 덜어드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25개 전 자치구에 설치된 장애인가족지원센터를 통해 가족 중심의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고, 장애인 가족이 지역사회와 더불어 살아갈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이슬기 기자 (lovelys@ablenews.co.kr)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