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상세페이지 비쥬얼

당신의 삶과 동행하는 행복파트너

복지정보

성민복지관에서 유익한 복지정보를 알려드립니다.

서울시, 코로나19가 미치는 재가 중증장애인 삶 실태조사

페이지 정보

작성자 성민복지관 작성일 20-06-23 16:09 조회 18회 댓글 0건

본문

 

서울시, 코로나19가 미치는 재가 중증장애인 삶 실태조사

표본 1500명 대상, 11개 항목…4개월 동안 온라인·개별 전화면접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20-06-23 08:36:12

서울시가 서울시복지재단과 공동으로 코로나19 상황에서 중증장애인이 겪고 있는 어려움과 생활실태를 파악하고 향후 포스트 코로나에 대비하기 위한 실질적인 개선방안 도출을 위한 ‘중증장애인 자립생활 실태조사’를 실시한다.

23일 시에 따르면 중증장애인 자립생활 실태조사는 2011년부터 매 3년 주기로 실시해 오고 있으며 올해가 4번째로 그동안 1:1 대인면접을 통해 조사를 해 왔으나 이번에는 코로나19라는 긴급재난 상황임을 감안 온라인 조사로 진행된다.

조사대상은 서울시에 거주하고 있는 18세 이상 장애정도가 심한 장애인으로 표본 선정된 1,500명이며, 올 7월부터 10월까지 4개월에 걸쳐 ㈜한국리서치 조사요원이 온라인 웹을 통해 수행하게 된다. 또한 온라인 응답이 어려운 중증장애인의 경우 1:1 개별 전화면접을 병행한다.

실태조사 항목은 장애인의 건강관리 및 건강상태, 일상생활, 자립생활, 고용 등 총 11개 항목이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 상황에 따른 장애인의 일상생활 스트레스, 도움 요청, 불편한 점, 집안에서의 활동, 관심 정보와 정보의 충분성, 감염예방 행동, 서울시 지원 요구 사항 등 코로나19가 재가 중증장애인의 삶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실질적인 사항을 파악 조사하게 된다.

조사결과는 이해관계자 의견수렴 등을 통해 향후 장애인자립생활지원 업무에 반영하게 되며 ‘장애인자립생활지원 5개년 계획’ 기초자료로 활용하게 된다.

이병욱 서울시 장애인자립지원과장은 “ 서울시의 중증장애인 자립생활 실태조사가 중증장애인의 자립생활을 위한 서비스 질을 향상시키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하기 위한 조사로 장애인 및 장애인 가족의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가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권중훈 기자 (gwon@ablenews.co.kr)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