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상세페이지 비쥬얼

당신의 삶과 동행하는 행복파트너

복지정보

성민복지관에서 유익한 복지정보를 알려드립니다.

장애청년 내일채움공제·고용장려금 중복 지급

페이지 정보

작성자 성민복지관 작성일 22-01-05 09:18 조회 109회 댓글 0건

본문

장애청년 내일채움공제·고용장려금 중복 지급

‘장애인고용법 시행령 개정안’ 국무회의 의결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22-01-04 10:21:09
앞으로 장애인 청년을 고용한 사업주가 '청년내일채움공제' 지원을 받은 경우에도 '장애인고용장려금'을 중복해 받을 수 있게 된다.

고용노동부는 4일 국무회의에서 이 같은 내용의 ‘장애인고용촉진 및 직업재활법 시행령’ 일부개정령안이 의결됐다고 밝혔다.

그간 고용보험법 등 타법에 따른 장려금이나 지원금을 지급받은 경우 장애인고용장려금을 중복해서 받을 수 없었다. 하지만 타 장려금 및 지원금의 지급 수준이 장애인고용장려금보다 낮은 경우에도 장애인고용장려금 전액을 지급하지 않는 것에 대한 개선 필요성이 제기됨에 따라 개선된 것.

이번 제도 개선을 통해 사업주가 지원받은 타 장려금 및 지원금의 금액보다 장애인고용장려금의 금액이 큰 경우에는 그 초과분을 지급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장애인고용장려금과 그 성격·취지가 다른 지원금인 ‘청년내일채움공제’의 경우 중복지급 금지 대상에서 제외했다. 청년내일채움공제는 청년의 장기근속과 자산형성을 위해 중소기업 2년 근속 시 청년(300만원), 기업(300만원), 정부(600만원)가 공동으로 적립한 공제금 1200만원을 지급하는 내용이다.

이에 따라 장애인 청년을 고용한 사업주가 청년내일채움공제를 신청해 지원을 받더라도 장애인고용장려금 전액을 받을 수 있게 됐다. 개정 내용은 올해 1월분 장애인고용장려금부터 적용한다.

고용노동부는 이를 통해 장애인 청년을 고용한 사업주에 대한 지원, 장애인 청년의 고용 촉진·유지 및 초기 경력 형성 지원을 강화하겠다는 계획이다.

또한 개정안은 상시근로자 수 50인 이상 사업주에 대해 법정 의무교육인 직장 내 장애인 인식개선 교육 결과 제출을 명령 하위규정을 마련했다.

교육 결과 제출 명령 사무는 지방고용노동관서에 위임하고, 관련 서류 접수 사무는 한국장애인고용공단에 위탁하고, 교육 결과 제출에 따른 점검과 관련된 민감정보 및 고유식별정보를 처리할 수 있도록 했다.

아울러, 장애인 공무원에 대한 근로지원인·보조공학기기 지원 근거가 법률 개정(1월 21일 시행)으로 신설됨에 따라, 장애인 공무원 근무지원 사무를 한국장애인고용공단에 위탁하고, 관련된 민감정보 및 고유식별정보를 처리할 수 있도록 권한 규정을 마련한다.

그 외에도 모든 사업주에게 직장 내 장애인 인식개선 교육 시행 관련 자료를 3년간 보관할 의무가 있고, 이를 위반할 경우 과태료를 부과함을 명확화하는 내용으로 법률이 시행됨에 따라, 교육 시행 관련 자료 보관 의무 위반에 대한 과태료 부과 기준을 명확히 정비한다. 1차 위반 시 100만 원, 2차 위반 시 200만 원, 3차 이상 위반 시 300만 원 등이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이슬기 기자 (lovelys@ablenews.co.kr)


 

상단으로